HOME > 백령도여행지 > 연화정사/흑룡사
 

인천 옹진군 백령면 진촌리에 위치한 연화정사는 법당과 요사채, 2003년에 법당 뒤편 언덕에 해수관세음보살상을 세우며 여법한 사찰로 자리매김했다.
주민의 90% 이상이 타종교를 믿는, 연등조차 달지 못하던 불교의 불모지라 불리는 백령에서 제1회 심청효축제를 개최하면서 이룬 성과로 더욱 주목받고 있다. 때문에 백령도 연화정사는 ‘도서(島嶼)포교’의 모범이자 1번지로 손꼽히고 있다.

호국 흑룡사 : 북한의 장산곶과 10km 밖에 떨어지지 않은 안보접경지역 백령도에 연등을 달고 북녘 하늘을 환하게 비추는 자비의 통일 등이 되어 줄 것을 염원한다.

 
Loading image. Please wait
연화정사 해수관세음보살상
연화정사 해수관세음보살상 [1]
푸른 들과 함께 하는 보살상 [2]
그림 한 폭이 연상되는 초원 [3]
연화정사 앞뜰 [4]
보살상의 온화한 미소 [5]
소중한 기원을 담고... [6]
연화정사 정문 [7]
연화정사 내부 [8]
흑룡사 입구 [9]
흑룡사사회관 [10]